Why a Mac? (2014)

왜 맥을 삽니까? 라는 질문을 나는 2006년에도 했고, 2010년에도 했다. 그 대답은 지극히 맥 찬양론자적인 답변이었다. 물론 어느 정도 합리성이 있는 답변이었다고 생각한다. 물론 지금 와서는 약간 오글오글 거리긴 해도. 뭐 옛날 일기장을 뒤져보면 누구나 느끼는 그 정도의 감상 정도로 나는 치부하고 있다. 예전에 맥이 보안에 안전성을―PC의 악성코드에 대비하여 안전하다고 한 데이빗 포그의 컬럼을 옮긴적이 있는데. 재미있는 사실이다. 이후 맥과 보안에 관해서 언급한 포스트가 하나 있었는데 오히려 맥의 보안에 대해서 일반적인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는 글이 있다. 생각해보면. “문 단속 잘해” “패치 잘해”같은 일반적인 주의 였던 것 같다. 뭐 모든 시스템에는 결함이 존재하기 마련이니까. 그러니까 어떻게 하면 더 많은 사용자가 빨리 인스톨하느냐와 얼마나 올바른 마인드를 가지고 있느냐가 중요한데 말인데 말이다. 아무튼 그 이외를 제외하면 지금도 모든 글은 유효한것 같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맥이 PC에서 유행하는 PC 실행 악성코드에 걸리지 않기 때문에 걱정을 할 필요가 없다는 점은 사실이다. 하지만 자바나, 플래시 등을 이용한 취약점이 있을 수도 있고 OS X 자체나 그 어플리케이션 에도 취약점이 있을 수도 있다. 보안적으로 완전 무결한 시스템은 존재할 수 없다. 따라서 사용자는 일반적인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패치나 업데이트를 잘 받아야 하고 수상한 사이트는 들어가지 말아야 하고, 정품을 사용하고 다운로드를 받을 때는 조심해야 한다. – 맥(Mac)의 보안과 일반 상식

우선 앱의 경우에는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 10.7부터 들어온 Mac App Store에서 이제는 운영체제도 업그레이드 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에 그냥 운영체제의 업그레이드가 앱의 개념처럼 바뀌었고, 경우에 따라서는 재부팅도 필요없게 되었다. 게다가 운영체제 특성상 작업을 굳이 저장하고 닫지 않아도 설치가 되기 때문에 부담이 없다는 것은 더욱 더 좋은 일이 아닌가.

뭐 어찌됐던 Windows PC를 노리는 여러 악성코드에 노출되는 빈도는 훨씬 줄어드는건 사실이고 (좋은건가 허허).

어찌됐던 보안에 있어서 맥이 완벽합니다라는 신화는 깨졌다. 하지만 일반적인 상식을 지킨다면, 어디까지나 이것도 컴퓨터라는 사실을 명심한다면 뭐 큰 문제 없을 것이다.

불과 며칠전에 터진 SSL 에러를 보면서 음, 역시 뭐 어쩔 수 없는 사람의 기계구나 라고 느꼈다.

애플은 말한다. 멋진 하드웨어를 가지고 있다고 잘 만들어진 OS를 가지고 있다고. 하드웨어를 만든 회사가 소프트웨어를 만든 회사의 이점을 강조한다. 그리고 처음에는 윈도우에서 할 수 없는 것이 있다거나 어떻게 해야하는건가? 알아보아야 하는 것이 있겠지만 천천히 잘 살펴보면 의외로 편리한 앱들이 많아서 ‘아, 이거 왜 모르고 지냈을까?’ 싶은 것들이 많이 있어서 삶의 도구로써 삼고 싶은 녀석들이 많다. 그 것들에 하나 둘씩 익숙해지면서, 맥이 담긴 용기인 맥―맥북 에어든 프로 시리즈던 데스크톱―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양면에 익숙해짐으로써 일상으로 사용하는 ’맥’에 익숙해지는 것이 아닐까? 내가 맥에 익숙해지고 즐겁게 된 계기는 iMovie로 가족 영화를 만들고 iPhoto로 가족과 친구들의 사진을 관리하고 수정하며 놀던 것이었다(애석하게도 나는 음악쪽에 조예가 없어 Garageband는 방치상태였다) ― 그리고 그것은 겨우 시작에 불과했다. 블로그를 시작하고 더 많은일을 할 수록 더 많은 것을 할 수 있게 되었다. 그것을 알기 위해서는 커뮤니티를 찾아보거나 블로그를 찾아보는 것이 좋을 듯하다. (추천: Back To the Mac Blog)

텔레비전을 사는 방법에는 여러가지가 있다. 같은 화면 크기라 할지라도 말이다. 가격을 우선시해서 값을 쫘락 오름차순하는 방법이 있고 화질과 화질 조절 관련기능을 우선하는 방식이 있다. 아니면 스마트TV를 사는 경우도 있고 그냥 간단히 생각할 필요 없이 돈을 많이 내는 것도 하나의 방식일 수도 있다. 당신에게 있어서 맥은 어디에 있는가?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