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을 통해 드롭박스(Dropbox) 용량 3GB 무료로 얻기

드롭박스(Dropbox)는 기본적으로 2GB의 용량을 제공한다. 거기에 소개를 통해 최고 8G까지 늘릴 수 있게 되어 있다. 그런데 이번에 드롭박스에서 스마트폰을 통한 사진 업로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면서 3GB의 무료 용량을 추가로 얻는 방법을 제시하게 되었다.

방법은 간단하다. 안드로이드 폰의 경우 드롭박스 어플리케이션을 깔고 앱의 지시대로 백그라운드에서 사진을 업로드 하도록 하면 된다. 그러면 사진을 찍으면 자동으로 사진이 업로드 된다. 그야말로 사진을 따로 컴퓨터로 전송할 필요가 없어 매우 편리하다. 

아이폰(iPhone)의 경우 조금 복잡한데, 아이폰을 USB 케이블로 아이튠스(iTunes)로 싱크하는 컴퓨터에 드롭박스(Dropbox)를 설치한다. 그리고 도크 케이블(USB 케이블)을 꽂으면 아래와 같은 메시지를 볼 수 있다.

위의 체크를 하고(기본적으로 되어 있다) Start Import를 누르면 아이폰의 카메라 롤의 사진을 자동으로 Dropbox 폴더 안의  Camera Uploads 폴더에 복사한다. 백그라운드에서 이뤄지지만 클릭을 하면 복사 상태를 확인 할 수가 있다.

그리고 드롭박스에 동기화 한다. 업로드가 되면, 그 양에 따라 조금씩 드롭박스 용량이 증가하게 된다(250M~500M 단위로). 메시지 대로 최대 3GB 까지다. 용량이 늘어나면 사진은 지워도 상관이 없다. 하지만 나는 이렇게 올려둔 사진을 그대로 놔두는 편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 그 이유는 1) 사진을 클라우드에 백업할 수 있다. 2) 사진을 다른 사람과 쉽게 공유할 수 있다.  이상의 이유 때문이다.

2012/3/29 22시 00분 추가 사항 : 상기 사항은 Dropbox 1.3 버전 이상에서 가능 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현재 1.3 이상은 Stable이 아니라 Test build 밖에 없다(즉, 현재 최신 Stable build는 1.2.x 이다). 그런데 필자의 컴퓨터는 모두 자동으로 Test build로 업데이트 되어 있었다. 확인하지 못하고 글을 포스팅한 점을 사과 드린다. 만약 상기 사항을 시험해보고 싶다면 Dropbox 사이트의 forum에서 Test build를 다운로드 받으면 된다.

2012/3/30 1:38분 추가 사항: 필자의 컴퓨터가 마음대로 업데이트 된 이유는 드롭박스의 정책에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드롭박스가 새로운 웹사이트로 개편하고 그것을 일반에 공개하기 이전에 필자는 이미 그 인터페이스를 사용하고 있었다. 일종의 베타테스팅을 하고 있었던 셈인데, 드롭박스는 무슨 이유에선지 무슨 기준에선지는 모르나 우선적으로 시범적으로 기능을 적용하는 듯하다. 필자의 컴퓨터의 버전의 릴리즈 노트를 보면, “Nothing, this version discriminate auto-updated early update users from forum users(차이 없음, 이 버전은 자동 업데이트된 사전 업데이트 유저를 포럼 사용자와 구별하기 위한 것임)”이라고 나와 있다. 한마디로 마루타 삼아 자동 업데이트로 새 버전으로 업데이트되어 사전 테스트에 나도 모르게 참여하게 된 것이다. 한마디로 다시 정리해서, 만약 여러분이 사용하는 컴퓨터가 1.3.x 이하라면 forums.dropbox.com으로 들어가서 테스트 빌드를 다운로드 받으면 된다. 아래 댓글에 안드로이드에 관한 질문을 받았는데 안드로이드는 이것과  관련없이 안드로이드용 드롭박스 앱을 구글 플레이(옛 마켓)에서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