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 SM5 광고에 대한 노골적인 딴지 두가지


르노삼성자동차는 2009년식 SM5 광고를 하면서 몇가지의 다른 버전을 준비하고 있다. 그런데 개중에 안전에 대해 상당히 문제의 소지가 있는 내용이 있어서 적어본다. 오버하는 감이 있다는것은 알지만, 담배피는 장면도 흡연을 미화하는 위험이 있다고 자가규제하는 한국의 실정을 보면 크게 문제될것도 없지 않겠는가?

1. 에어백의 강도를 조절해준다는 스마트 에어백 편 [광고보기]
 
아이가 달려서 엄마 품에 달려간다. 그러면서 에어백이 팽창하는 장면과 대치되는데. 어린이, 임산부를 조수석 에어백이 달린 앞좌석에 태우는것은 매우 위험하다. 마치 어린이를 태워도 ‘어떠한 상황에서도 안전한 엄마 품에서처럼’ 안전하게 조절하는 것처럼 보인다. 설령 에어백이 조절된다손 치더라도 어린이는 원칙적으로 뒷좌석에 어린이용 시트에 앉히는게 원칙이다.

2. 플라스마 이온 공기 청정기 편 [광고보기]
아까 말한것의 연장선이다. 영유아는 물론, 체중 18kg이 넘지 않는 어린아이는 뒷좌석에 별도의 안전시트를 달아야하고 35kg에 150cm가 넘지 않는 경우 부스터시트를 사용하는게 안전에 좋다. 아이를 그냥 성인용 벨트를 채우는 경우, 충분한 구속력이 없는건 둘째치고, 경우에 따라선 안전띠에 의한 2차 상해를 입을 우려가 있다.

삼성교통안전연구소에 따르면 어린이용 카시트를 사용하지 않으면 사망 혹은 부상 가능성이 3배이상 늘어난다1. 또 영국 아동사고예방재단(CAPT,2000년)에 따르면 사망의 90% 중상의 75% 경상의 67%를 줄일 수 있다고 한다2.

자동차 매뉴얼에만 보더라도 영유아나 소아는 에어백이 터지지 않는 뒷좌석에 설치한 안전시트위에 탑승하라고 적혀있고, 특히 영유아의 안전시트 사용은 법적으로도 규제되어 있는 사항이다. 백날 매뉴얼에 적어봐야  뭐하나 광고에서 이렇게 하는데…. 다른 회사가 아니고 자동차 회사의 광고, 특히 하나는 안전장비 관련 광고인데 안전에 대해서 오해를 살만한 내용이다.

광고를 만드시는 분들의 세심함이나, 집행하는 기업의 세심함이 조금만 더 미쳤더라면 좋았을텐데…. 내가 만약 저 광고를 만들었다면 대부업체 광고처럼 자막을 달았을지도 모른다 ㅡㅡ;

“아동은 조수석 에어백이 설치된 앞좌석에 앉히면 위험합니다.”
“영유아 및 소아는 안전시트에 앉히면 사망 및 부상의 가능성이 줄어듭니다.”


  1. 블로그에서 본 통계를 인용, 자세한 어린이의 자동차 이용시 안전에 관한 정보도 있다. 만일 적절한 안전시트 없이 유소아가 어떻게 위험한지에 대한 자료도 있음.

  2. 출처 상동

4 thoughts on “르노삼성자동차 SM5 광고에 대한 노골적인 딴지 두가지

    1. 푸른곰

      차라리 아랫분처럼 어떤게 개념없다고 이야기라도 해주시지 그러셨습니까? 어디가 이상하다고 쓸줄도 모르는 개념없는 양반아.

      ps. 저는 몰상식에 개념으로 응대하지 않습니다.

      Reply
  1. 88

    “어떠한 상황에서도 안전한 엄마의 품처럼…”이 광고의 컨셉입니다.
    비유와 은유적 표현을 쓴 것인데, 직설적으로 아이가 에어백에 부딪힌다는니,
    앞자리에 앉으면 위험하다느니..
    그럼, 다 큰 성인 남자가 여자품에 안기면 되겠네요?
    광고느낌 확 살아납니까?

    Reply
    1. 푸른곰

      제가 분명히 밝힌바 있습니다. 담배를 피우면서 고뇌하는 장면 조차도 흡연을 미화시켜 흡연자를 양산한다고 규제하는게 한국 TV인데, 그런 이미지를 풍기는것 자체가 문제가 있다는 겁니다. 아무리 은유와 비유라지만 그 비유도 적절한 틀안에서 써야 하는겁니다.

      은유와 비유라면 컨셉이 그것과 상이하다라고 해서 어떠한 내용을 연상시키더라도 문제가 없다는 발상은 몰상식입니다. 두번째 플라스마 이오나이저는 반박의 여지가 없지요? 애한테 시트벨트 맨채로 앉힌건 누가봐도 문제니까요.

      하기야. 여기는 뜨거운 커피 종이컵에 내용물이 뜨겁다고 경고하는 나라는 아니니까요 🙂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