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검색

언론사 사이트를 직접 인용하기가 꺼려지는 까닭

블로그를 하면서 용단을 내릴 때가 몇가지가 있다. 정치글을 안쓴다라던지, (최근에는 그냥 은근슬쩍 올리고 있지만) 사적인 내용은 분리한다던지. 그렇지만 아마 이 모든 것은 CMS를 텍스트큐브/티스토리 에서 워드프레스로 바꾼 것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닐 것이다.

며칠을 고민했다. 랭킹은 떨어지지 않을까, 과거 링크된 글들은? 작성과 운영의 편의성을 생각할 것인가 방문객 유입을 생각할 것인가. 나는 내가 편한 것을 선택했다. 일단은 줄었지만 꾸준히 늘어났고 PV도 2011년 전환이후로 46만을 기록해서 2006년 이래로 100만을 기록했던 티스토리에는 못미치지만 적잖은 수준을 기록하며 순조롭게 행진중이다. 어떨때는 호스팅 부하를 염려해가며 말이다.

네이버도 전혀 노출을 해주지 않아서 욕을 처음엔 했지만. 뭐 이젠 어느정도 노출을 해준다. 맨앞에 해주던 호시기는 지났지만. 허허.

다음은 티스토리에서 떠난뒤로 나랑 완전히 연을 끊기로 작정한 모양이다. 내 블로그에 다다르는 것은 임정욱 스타트업 얼라이언스 소장(@estima7)님의 트윗 정도? 이럴땐 네이버가 과점사업자라 고맙다.

구글은 적절히 안배해주고 있다. 인기있는 글은 적당한 수준에 표시되고 있다. 다행이다. 사이트맵을 제시하는 등 정성을 들인 공이 돌아온듯하다.

결론은. 그럭저럭 돌아가고 있다. 라는 것이다. 전환은 거의 3년이 지난 지금 거의 안착했다. 검색은. 가끔 과거의 게시판이나 블로그 등에 링크된 링크를 타고 오는 경우 404가 나와서 죄송스럽게 생각하지만 말이다. 아마 절실히 필요하시다면 검색을 404 페이지의 검색창을 이용하시리라 믿는다.

그나저나 내가 이 이야기를 길게 한데는 이유가 있는데 의외로 많은 출처로 제시하는 곳이 링크가 깨지거나 문을 닫거나 한다는 것이다. 개인 블로그라면 이해를 하겠는데. 문제는 언론사라는 곳이 그런다는 것이다. 그러다보니 믿고 링크를 못걸겠다. 게다가 그 낯뜨거운 광고들. 마음 같아서는 원본을 걸어주고 싶어도 포털을 걸고 싶은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다. 여기는 퍼머링크가 쉽게 깨어지지 않기 때문이다. 개인 블로그도 아니고 언론사 정도 되는 곳이라면 퍼머링크(URL)의 변경을 할때 신중을 기해야 하는 것 아닐까. 내가 그 scheme을 변경할때 몇날 며칠을 고민했으며 그것을 유지할 수 없나 얼마나 조사했는지 아는지. 아무튼. 어떻게 해야할까?

네이버, 다음의 블로거 검색 ‘크롤러’의 후진성

솔직히 네이버나 다음의 블로거 검색의 녹을 상당히 먹어온 입장에서 이런 소리를 해오는건 배신 행위입니다마는, 정말 네이버나 다음의 블로그 검색의 크롤러는 정말 후졌다. 왜그렇냐? 간단하다. 일단 이네들의 검색 엔진은 기본적으로 구글의 검색과는 달리 크롤링이 아니다. RSS Feed를 읽어요. 그리고 다시는 수집 하지 않는다. 정기적으로 크롤링하며 링크가 죽었나 살았나, 내용이 변경되었나 확인하는 구글의 그것과는 달리 그냥 링크가 죽으면 끝. -_-; 그런 내용을 네이버에서 직접 들었다. 앞으로는 바꿔주겠지만, 이제까지는 어쩔수 없다나 뭐라나.

쩝. 할 말이 없다.

티스토리 블로그, 구글에서 사용자를 불러들이기 위한 팁(?)

가끔 저는 제 블로그가 검색엔진에서 어떻게 검색되나 봅니다. 근데 한가지 느낀게 있습니다. 가령 제 블로그는 

Purengom’s Monologue 인데, 가령 “로지텍 무선 키보드 K340 살펴보기” 라는 포스트가 되면. 
Purengom’s Monologue :: 로지텍 무선 키보드 K340 살펴보기 라는 제목이 타이틀에 뜹니다. 그리고 구글은 이걸 수집하죠. 
근데, 문제는 그러다보니 긴 제목의 제목의 경우 정작 중요하지 않은 Purengom’s Monologue가 앞부분을 차지하고 정작 글 제목이 짤라먹히는 
현상을 일으키고 맙니다. 그러면 구글에서 검색해 보는 입장에서 이 글이 뭐지? 싶기 때문에 잘 클릭하고 싶지 않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따라서, 저라면, 차라리 검색 결과에 이렇게 나오는 편이 낫겠다 싶었습니다. 
로지텍 무선 키보드 K340 살펴보기  :: Purengom’s Monologue 
이런식으로요. 그렇게 하려면… 간단합니다. 
티스토리의 skin.html 부분의 윗부분의 title 부분을 이렇게 

<title>[# #_page_title_# #] :: [# #_title_# #]</title>1

순서만 뒤바꿔 주면 됩니다. 앞으로는 바뀐대로 수집될테죠. 
뭐 애당초 RSS로 수집하는 네이버나 다음 등에는 해당사항이 없습니다. 
추가 : 글을 발행하고 나서 이것에 관하여 기술적으로 잘 설명하신 포스트를 찾았습니다. 역시 사람의 생각은 통합니다. 상당한 내공이 있으신분으로 보이시니 참고로 읽어 주십시오. 

  1. 티스토리등 텍스트큐브 기반에서는 #이 두개가 들어간 치환자는 화면에 출력되지 않아 일부러 # 사이에 공백을 넣었습니다.

같은 카테고리 글 보기 기능을 제거 했습니다.

같은 카테고리 글 보기 기능을 제거 했습니다. 일단 제가 세부 카테고리가 많지 않습니다. 그래서 굳이 같은 카테고리 글을 열거해서 보여 드릴 필요가 없을 것 같습니다. 그런 이유도 있고 무엇보다도 가장 커다란 이유는

검색엔진에 대책없이 결과가 중복되어 나옵니다. 예를 들어서 크롤러가 크롤링 하는 시점에 모든 포스트에 그 같은 카테고리 제목이 표시되어 나와서 검색결과가 흐트러집니다. 뭔 말씀인지 아실겁니다. 따라서 이걸 치워버리기로 했습니다. 구글을 기준으로 다시 크롤되는데는 시간이 걸릴것 같습니다. 하지만 일단 이렇게 해놔야 할 것 같습니다. 일종의 검색 최적화(SEO)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용하시던 분들에게는 죄송합니다만, 검색의 편의성을 위한 고육지책이니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 만약 계속해서 같은 카테고리 글을 검색하시기 원하신다면 옆에 있는 카테고리 버튼을 클릭해 주시거나 태그기능을 이용해 주시기 바라겠습니다.

흐음. 자나깨나 글조심?

네이버의 편애를 받고 있군요에서 말씀 드렸듯이 제 블로그가 왜인지, 검색엔진에 사랑을 많이 받습니다. 아마도 특정 제품이나 회사, 아니면 어떤 것에 대한 감상에 대한 정보창고(?)라서 그런지… 뭐 아무튼 이유는 잘 모르겠는데, 닭이 먼저인지 알이 먼저인지 제가 관심이 있는 주제를 검색하다보면 제 블로그가 검색 첫화면에 있다거나 해서 놀라기도하고, 유입 리퍼러를 훑어서 이게 왜 이렇게 많이오나 싶어서 눌러보면 이것도 역시 검색 첫화면에 있다거나. 뭐 그런 경우가 있습니다.

근데. 좀 무서운게. 지난번에 제가 수원캐논서비스에 대해서 한번 쓴소리를 했습니다. 넵, 두번이나 그런 심각한 경험을 하고나면 나 거기 안갈거야! 라는 글은 쓸 수 있을 것같습니다. 개인 블로그라 수위 자체가 문제가 될 것 같지는 않습니다. 근데 갑자기 수원캐논 유입이 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살펴보니, 문제의 원인이 있었습니다.  그 글을 네이버봇이 무척 감사하게도 네이버 수원캐논서비스 검색결과 첫페이지, 첫줄에 올려놓으셨더군요 ㅡㅡ;; 허허… 주소와 전화번호 위치 그리고 홈페이지 바로 아래에 나옵니다 -_-;;;;;
덕분에 네이버에 수원캐논서비스 센터 위치를 검색하는 모든 분에게 좋던 싫던 노출당하고 있습니다. 거기에 주제가 주제니 많이들 눌러 보실 수밖에 없게 되었습니다. 이러니 제 블로그는 먹고 사는겁니다 ㅡㅡ;;; 라고 해야 하나요….
해서 쿨하게 저쪽에서 신경 안쓴다면 상관 없겠는데, 저쪽에서 싫어할 주제라면 이거 참 난감할 정도로 크게 됐습니다…. 허허. 이거 참… 차라리 SLR클럽에 올리는게 조용할 뻔했군요. 그나마 이건 시간이 지나면 묻히기라도 하지 -_-;;; 어째 1개 개인의 블로그의 글이 더 위험할 수 있다…. 라는 건가요. 허허 소송방지바람이라도 붙여 놓을 걸 그랬네요…. 하아. 만약 정말 일이 커질 것 같으면 변호사와 네이버와 상의 해 봐야겠습니다. 거참 블로그 방문자가 80만이 되니 글 하나 땜에 변호사가 필요해지는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