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sEdit와 Ulysses를 사용한 블로그 포스팅

제가 워드프레스로 블로그 CMS를 옮기길 잘했다고 생각한건 티스토리가 외부편집기를 막았을때입니다. 만약 지금도 티스토리에 매달려 있었다면 꽤나 난감했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워드프레스 상에서는 아시다시피 잘 되고 있고 맥을 산 지금은 MarsEdit와 Ulysses로 편하게 글을 쓰고 버튼만 눌러서 발행을 합니다. MarsEdit은 써보신분은 다 아실 정도로 블로그 친화적이고, Ulysses는 글쓰기가 참 편하죠. 

왜 티스토리가 점점 퇴화의 길을 가는지 알 수가 없습니다. 다음이 티스토리를 반쯤 포기한 시점에서 그렇게 될 운명이었는지도요. 기술 업계에서 정체는 후퇴를 의미하니까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