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가가 잘못되고 있다.

일단 뭔가가 잘못되어가고 있다. 블로그 제목을 좀 봐주시기를 바란다. Purengom’s Monologue이다. 사실 이 블로그를 시작했던 계기는 그냥 편하게 내가 하고 싶은 말을 하고자 함이었다. 뭐 반향이 있으면 나름 기쁘긴 했지만… 최근 글 하나를 발행하는데 있어서 너무 힘이 들어가고 있다는 생각이 들어 뭔가가 잘 못되었다는 생각이 든다. draft 상태로 글이 몇 개씩 쌓여가고 몇 시간씩 심지어는 며칠씩 쌓여가고. 경우에 따라서는 폐기되기도하고… 이건 좀 아니지 싶기도 하고…

독자나 SNS 발행을 통해 보는 세인의 눈을 의식하긴 해야겠지만 너무 거기에 얽매이고 있는거 아닌가. 갑자기 이런 생각이 들었다. 좀 고민 좀 해봐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