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케이스 백팩에 관한 잡담 하나

몰랐습니다. 저는 맥북프로가 들어가는 가방을 하나 사다가 보니 애플 액세서리 전문 브랜드인 인케이스 제품으로 산건데 인케이스 붉은색 나일론 백팩을 닉쿤(하악;;; )이 맸다면서요?  그래서 이 키워드로 유입이 난리가 아녔군요;;

하기야 예쁘긴 합니다. 붉으면 세배(…) 는 농담이고. 뭐 디자인도 좋은 제품이긴 한데, 기본적으로는 패션아이템이라기보다는 노트북 기어입니다. 좋은 가방이지만 책이나 다른 사물 휴대하는데는 그닥 적합하지 않죠. 단순히 “닉쿤이 들었대” 해서 책가방으로 들기에는 좀 부적절한 감이 있습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맥북을 휴대하기 좋으면서 책을 넣는 가방이 필요해서 산거지, 책이나 다른 소품을 넣는 가방을 산다면, 솔직히 다른 가방 알아봤을겁니다. 매고 다니자면 전에 매던 노스페이스 가방이 더 편해요. 참고해 주세요.
그리고 닉쿤씨가 맨 가방이 정확히 뭔지 보질 못해서 모르겠습니다. 나일론 컴팩트다 심지어 어떤 양반은 17″ 컴팩트다 ㅡㅡ;; (어이!) 라는데;;; 아무튼, 제가 산건 신형입니다. 새로 출시된것들은 붉은게 없습니다. 즉, 그거 보러 오신거면 허탕치신거에요. 죄송하네요. 허허. 아무튼 신형들이 구형에 비해서 기능적으로는 좀 더 좋아졌습니다. 특히 컴팩트는 훨씬 좋아졌구요. 이미 구형들은 미국 인케이스 홈페이지에서는 Sold Out입니다. 그니까 노트북 가방을 사신다면 개인적으로는 신형을 추천 해 드립니다.
한편, 인케이스가 한국에 미 출시된 브랜드가 아닙니다. 디스트리뷰터가 한국에 멀쩡히 있습니다. 근데 이 좋은 기회를 눈뜨고 지켜보는 이유를 생각해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