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올 맥북 프로가 제 생애 가장 강력한 컴퓨터군요.

잡설입니다만, Passmark Software 에서 CPU 벤치마크 결과를 매일 리포트하고 있습니다. 여기에 제가 현재까지 사용한 컴퓨터의 CPU를 검색해봤습니다만. 처참하더군요. 좌우간 CPU 벤치마크 결과만으로 따지면 (뭐 여러가지 다른것으로 봐도 그렇겠지만) 새로 올 맥북 프로가 제가 가진 컴퓨터 중에서 가장 성능이 좋은 컴퓨터가 될 사실이라는 것입니다. 간단하게 말해서 현재 지금 블로깅 하고 있는 컴퓨터에 2.8배 성능입니다 ㅡㅡ;; 비록 울트라씬이라고 해서 초전압판이라고 하지만 올해 산건데 좀 충격이군요… 2006년에 산 Core Duo 랩탑과 별 차이가 없답니다; 물론 그래픽이나 배터리 등 CPU 외적인 부분이 많이 차이가 나므로 같다 라고 단정 지을수 없습니다만… 이전에 사용하던 가장 고성능의 컴퓨터(역시 Core 2 Duo 랩탑입니다)와는 1.8배 차이가 납니다. 

참고로 모든 맥의 상세한 스펙 정보는 Everymac에서 파악하실 수 있습니다. 애플이 가르쳐 주지 않는 많은 정보를 아실 수 있습니다. 구매전 혹은 구매 후, 아니면 흘러간 다음에 훗날에 참고가 되실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