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가 좋아!

유튜브에 보면 애완동물도 엄연한 하나의 장르인것 같습니다. Surprise Kitty 동영상도 그랬고 말이죠. 유튜브에는 구독 기능이 있어서 특정 사용자가 업로드하면 RSS 보듯이 볼 수 있는데요. 제가 구독하고 보는 동영상은 마루라는 고양이의 동영상입니다.

이 마루라는 고양이와 주인, 그리고 소소한 소품(종이 상자, 루어, 심지어는 서랍과 세면대 등)들이 등장하면서 유유자적 노니는 모습이 주된 테마입니다. 놀라는 고양이처럼 귀엽다거나 하진 않지만 유유자적 뒹구는 고양이를 보면 왠시리 기분이 따뜻해지고 느긋해지는 느낌이 들어서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