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합니다.

사실 약간은 회의적이었습니다. 블로그는 공기이기 보다는 개인 미디어라는 생각이 강했습니다. 실제로 어떤 블로그를 보면 지위를 이용해 직간접적인 편의를 얻고, 그걸로 끝이 아니라 흡사 홍보성 포스트를 올리시기도 하시거든요. 물론 단발성으로 소개하는 것이라면 이해할 수 잇는 범위입니다만, 가끔 어떤 분을 보면 이분이 특정회사의 퍼블리시티 부서에  소속되어 있는거 아닐까 싶을때가 있습니다. 예를들어 S사의 H 모델이 나왔을때는 그 모델을 의욕적으로 홍보하시다가, O모델이 나오니 불과 삼개월도 안되어서 그 모델에 관한 포스트가 나오고, 또 그 후속 모델이 나오니 10개월만에 또 그 후속모델에 포스트로 도배가 되어버리거든요. 저는 그 기계 할부금을 이제 겨우 절반 정도 갚았는데 말이죠.

좌우간, 그래서 저는 블로그를 언론에 준하는 매체라고 생각해본적은 없습니다. 제 블로그의 이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모노로그입니다. 제가 생각한바, 본 바를 적은 곳이고. 방문을 해주시는 분에 비해서 피드백도 적습니다. 에, 그래도 다행이던 불행이건, 제가 적은 포스트가 꾸준히 검색엔진을 통해서 여러분에게 도움이 되고 있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좋건 싫건, 그 질이 어찌되었건 간에, 웹에 공통지식을 늘려가고 있다는 점에서 기쁩니다.
그러던 와중에 이른바 슬럼프라는게 왔습니다. 발행 글 수가 상당히 줄었었는데요. 이 때문에 고민을 하고 있다는 요지의 글을 올리자 두분께서 지지를 해주셨습니다. 별로 대단할 것이 없다고 생각했는데 지켜봐주신다니 감개가 무량할 따름입니다. 글 중에서 두번째 블로그를 언급했었는데, 그 블로그는 일단 샌드박스 적인 성격이 강해서 알려드리기에는 이른감이 있으니 이해해 주십사 합니다. 오늘 올린 포스트는 전부 그 블로그에 썼던 글을 다듬어서 올린 것입니다. 에, 아무튼 정말 감사드립니다. 여러분이 힘을 주셔서 다시 힘을 낼 수 있게 되었습니다.
한편으로, 블로그가 완전히 저의 것이 아니라는 사실 또한 알게 되었으니. 이 역시 좋은 수확이 아니랄 수 없습니다. 지켜봐주셔서 고맙습니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습니다.

5 thoughts on “감사합니다.

  1. 캔라즐로

    네… 많은 분들이 지켜보고 계실겁니다.

    사실 꼭 이것때문은 아니지만 제가 푸른곰님 블로그를 처음 접하고 가장 놀랐던게 뭔지 아십니까?
    바로 광고였습니다.
    광고없는 블로그… 물론 블로그에 광고를 단다고 해서 그사람들을 나무랄 생각도 추호도 없고 영향력 있는 블로그라면 오히려 광고수입이 충당되면 저 개인적으로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제가 놀란것은 광고와 상관없는 포스트의 질적인 면이 되겠습니다.
    저도 푸른곰님의 모든 블로그내용들을 다 읽어보지 못했습니다.
    또 발행되는 글들 중에서도 제 관심사에 준하는 글들만 갈췌해서 냠냠하죠.
    그래도 처음 그 느낌이 뭔가 달랐습니다.

    그리고 덧붙여 하는 말이지만 슬럼프가 오면 잠시 쉬시고 그냥 편하게 지금처럼 푸른곰님의 생각을 캐스팅 해주면 어떨가 싶습니다.
    그리고 제가 부탁드린 샌드박스도 나중에 여유가 되시면 그때 공개해주셔도 좋구요.^^

    Reply
    1. 푸른곰

      음 좋게 생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실 설치형 블로그를 운영하는 입장에서 일년에 유지비가 있기 때문에, 어찌보면 확실히 비용이 들기 때문에, 사실 어느정도 유지를 위해서 광고가 있어도 문제가 아니라는 생각은 듭니다. 저 또한 비난하고 싶은 생각은 없습니다.

      포스트에 대한 칭찬은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굳이 결례가 안된다면, 어떤 종류의 포스트가 마음에 드셨는지 알려주신다면 금후, 작성하는데 커다란 도움이 될 것같습니다.

      Reply
    2. 캔라즐로

      사실 포스트 내용이 너무 방대해서 푸른곰님의 포스트내용을 다 접하지 못한것일뿐…
      그냥 다 좋습니다.
      솔직히 말씀드리면 그냥 이유없는 팬입니다.

      IT 기술에 대한 포스트도 좋고, 이명박까기도 좋고, 사회의 잘못된 병폐에 대해 이런저런 얘기를 하는 솔직한 포스트 내용들도 좋습니다.
      그래서 따지고 보면 다 좋다는것이겠죠~
      물론 광고없는 푸른곰님만의 블로그라서 더좋은것 같습니다. 사실 구독자 입장에선 최적화된 리딩환경이거던요..

      결론 그냥 좋습니다.ㅎㅎ

      Reply
  2. 양철지붕

    저도 스킨을 Purengom’s Monologue처럼 바꾸고 싶은데 믹서가 안돼서 원상회복 시켰어요 믹서 다는 방법을 전에 다음 스킨일때는 쉽게 했는데….

    스킨 HTML/CSS에서
    [##_ARTICLE_REP_DESC_##]
    뒤에

    를 설치하게 되어 있는데
    [##_ARTICLE_REP_DESC_##]
    없어요?

    답좀 주시면 무지 고맙겠습니다.

    Reply
    1. 푸른곰

      안녕하세요. 답변이 늦어서 사과드립니다. 저의 경우에는 스킨을 수정해서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믹시 플러그인 이란 플러그인을 이용하고 있습니다. 사용하시면 스킨의 수정 없이도 믹시 위젯을 다실 수 있습니다. 답변이 되셨음 좋겠습니다.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